목회칼럼

대통령의 말레이시아 방문 (2019년 3월 둘째주)

작성일
2019-03-16 18:46
조회
73

이번 주에는 한국의 문재인 대통령께서 말레이시아를 방문하게 됩니다.


교민들과의 만남도 있고, 국왕, 그리고 수상과의 회담을 통해서 양국의 교류와 함께 국익을 도모하는 일들을 하게 될 것입니다.


이곳에서 사는 교민으로서 한국과 말레이시아의 좋은 관계와 발전을 위해서 이번 방문이 성과가 있도록 기도해야 하겠습니다.


89년도 노태우 대통령을 시작으로, 김대중, 김영삼, 노무현 대통령의 방문 때 교민과의 만남 모임에 참석했는데, 이명박, 박근혜 대통령 때는 참석을 못했습니다.


뒤돌아보니 우리 대통령들의 퇴임 후 모습이 너무 좋지 못한 것이 느껴집니다.


민족적인 비극이 아닐 수 없습니다.


대통령의 이번 말레이시아 방문뿐만 아니라 경제문제를 비롯한 국내의 여러 문제들,


특히 남과 북의 문제들까지 잘 풀려나갈 수 있도록 우리들의 간절한 기도가 함께 하는 시간들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.


나라가 든든히 서고 잘 되어야 해외에 사는 우리들이 평안하고 힘 있게 생활할 수 있음은 당연지사입니다.


하나님께서 대한민국을 마지막 시대에 복음을 위하여 아름답게 써 주시기를 소망합니다.